본문 바로가기

LIFE

강릉 출장 / 엄지네 포장마차 본점

강릉 출장을 다녀왔다. 가족 사업인 건설 관련 업종으로 변하다 보니 전국을 많이 돌아다닌다. 이번에는 속상하게도 미수금 정리를 하러 강릉으로 다녀왔다. 

 

속상한 마음을 달래러 맛집을 찾아보았다. 오후에 출발하였으나 늦은 저녁에 도착. 코로나 때문인지 관광객이 없어서인지 많은 집들이 문을 닫았다. 배고픔을 달래기 위해 빠른 검색. 리뷰가 괜찮았던 '김우정 초당 짬뽕 순두부'를 방문. 해물 짬뽕 순두부를 먹었다. (맛은 쏘쏘) 


그리고 다음 날. 업무를 마치고 함께 업무를 본 사장님이 맛집을 제안. 친한 친구분이 하시는 강릉 유명 맛집이 있다며 함께 가자고 하셨다. 그리고 그 가게는 요즘 핫한 '엄지네 포장마차'. 꼬막으로 유명한 강릉 맛집이다. 

 

골목길을 걷다 보면 강력한 홍보물들이 보이고... 

 

가게가 보인다. 본점의 위엄. 

 

무얼 시켜먹어야하나 인터넷 검색도 하며 이것저것 보고 있는데 친구가 사장님이신 만큼 이미 주문을 알아서 진행하셨다. 현지 단골의 주문은 육사시미, 그리고 꼬막무침 비빔밥 두 가지 메뉴였다. 사실 이것저것 더 시켜먹고 싶었지만 내가 막내였다. 

 

사진에서도 느껴지는 신선함. 마늘, 배, 고추와 함께 소스가 나온다. 어떻게 먹어도 맛있다. 끌리는 데로 드시길... 

 

그리고 함께 주문한 꼬막비빔밥. 사실 서울에도 체인이 좀 생긴 것으로 안다. 처음부터 비비면 짜다. 우측에 밥 부분과 함께 꼬막을 조금씩 덜어서 김에 싸 먹으면 된다. 그리고 공깃밥을 추가로 시켜 남은 꼬막무침과 함께 비벼 드시면 짜지 않고 간이 맞다. 


맛집은 확실히 현지 본점을 가는 것이 정답인 듯하다. 이 맛이 저 맛이겠거니 하지만 분위기가 틀리다. 강릉도 코로나의 타격으로 사람이 없었지만 이 곳은 사람이 많았다. 

 

강릉에 가신다면 '엄지네 포장마차'를 꼭 들려보시라.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릉 출장 / 엄지네 포장마차 본점  (2) 2020.03.16